바로가기 및 건너띄기 링크
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ON AIR 바로가기


HOME > NEWS > 대전MBC뉴스 > 뉴스데스크

뉴스데스크

뉴스의 내용
제목 [리포트]대전 천변고속화도로 '공짜' 되나?
뉴스영상
기자 이상헌
방송일 2018-01-03
내용 ◀ANC▶
최근 유료도로법이 개정되면서 민자로 건설된 대전 천변도시고속도로의 통행료가
폐지될 것이란 기대가 커지고 있는데요.

이에 대한 찬반 의견이 제기되는 가운데
이행 가능성을 짚어봤습니다.

이상헌 기자입니다.
◀END▶

지난 2004년 개통한 대전 천변도시고속도로.

민자로 건설한 유료도로입니다.

세종시를 잇는 BRT도로와 대전시내 간선도로를 연결하는데 이 구간 4.9km는 통행료를 내야
지날 수 있습니다.

지난달 29일 유료도로법 개정안이
국회 본회의를 통과하면서 이 구간의 통행료가 폐지될 길이 열렸다는 언론보도가
잇따랐습니다.

관련 개정법안을 발의한 정용기 자유한국당
의원은 대전 천변고속도로는 대전시가
도로사업자에게 협약 변경을 요구할 수 있는 요건을 갖췄다며 통행료 폐지의 당위성을
강조했습니다.

◀INT▶
정용기 자유한국당 의원
"시민들이 통행료를 안 내거나 대폭 인하할 수 있도록 협약을 다시 맺는 근거가 마련됐다는 점에 의의가 있고요."

민간에 빚져 도로를 건설해 통행료 수입으로
채무를 상환해 온 대전시는 난감한
입장입니다.

◀INT▶
대전시 관계공무원
"무료로 하려면 갚아줘야 될 거 아녀요. 이것을, 어떻게 갚을거냐 이거예요."

대전시는 통행료가 폐지되면 2031년까지
물가 인상분과 금융이자를 포함해,
대략 2천2백억 원의 채무를 자체 재원으로
해결해야 할 거로 추산하고 있습니다.

◀INT▶
정용기 자유한국당 의원
"광역도로는 건설비의 100분의 50을 중앙정부가 지원할 수 있게 돼 있기 때문에 나중에 건설비를 상환하는 문제도 그 법을 근거로 해서 중앙정부에 도움을 요청할 수도 있을 것입니다."

◀INT▶
대전시 관계공무원
"소급입법은 안 해줘요. 어느 경우가 되든지 간에 대한민국 현재 지금까지 소급해서 돈 준 적은 없어요."

개정된 유료도로법은 준비 절차 등을 거쳐
1년 후에 시행됩니다.

(S/U) 통행료가 없어질 경우 민간 투자된
도로 건설비를 대전시 재정으로 갚아야 하는데 상대적으로 이용이 적은 동구와 중구 주민들이 반발할 가능성도 있습니다.

MBC뉴스 이상헌 입니다.

(영상취재 허철환)
Twitter로 현재 게시물 링크 내보내기  Facebook으로 현재 게시물 링크 내보내기  


게시글 목록
번호 제목 기자 조회 방송일
39146 뉴스영상 [리포트]원자력연구원 화재..축소 의혹 이승섭 841 2018-01-21
39145 뉴스영상 [인터뷰]대전 하루 세 차례나 미세먼지주의보 발령 안준철 155 2018-01-21
39144 구제역 방역 강화…시도 항체검사 재실시 안준철 123 2018-01-21
39143 뉴스영상 [리포트]자살 예방 '징후 포착'부터 고병권 482 2018-01-21
39142 시민단체 "충남도 성희롱 의혹 특감 실시" 촉구 안준철 110 2018-01-21
39141 희망 2018 나눔 캠페인 온도차..충남만 '따뜻' 이교선 54 2018-01-21
39140 대전에 라온바이오 융합의학연구원 설립 추진 김윤미 97 2018-01-21
39139 과학기술 출연연구소 발전방안 이달말 발표 안준철 89 2018-01-21
39138 세종시 행정수도 명문화 '범충청권 결의대회' 고병권 357 2018-01-21
39137 데) 맑은 날씨속에 미세먼지 '나쁨' 고병권 213 2018-01-20
처음페이지 이전페이지 1 2 3 4 5 6 7 8 9 10 마지막페이지
ON AIR
TV
표준FM
FM4U
  • VOD
  • 편성표
  • 광고안내
오늘의 날씨

구름 조금

24˚

FRI 2/21